지하 2층~지상 29층, 8개동
전용면적 74~84㎡, 807가구

[ 김하나 기자 ]대림산업 계열사인 삼호가 오는 8일 ‘e편한세상 한강신도시2차’의 모델하우스를 개관하고 분양을 시작한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9층 8개동, 전용면적 74~84㎡ 총 807가구로 구성된다. 전용면적 별 가구수는 ▲74A㎡ 104가구 ▲74B㎡ 200가구 ▲84A㎡ 353가구 ▲84B㎡ 150가구다.

단지에는 각종 커뮤니티시설과 공원 등이 어우러진 대형 중앙광장(약 5850㎡)이 조성된다. 주차장을 100% 지하화(근린생활시설 제외)하는 등 공원 같은 아파트로 꾸며진다. 단지 바로 옆에는 축구장 17배 크기(약 13만㎡)의 은여울공원이 인접했다.

교통 및 교육환경도 양호하다. 2018년 개통 예정인 김포도시철도 마산역이 도보 10분대 거리다. 서울역·강남역 등과 연결되는 광역버스(M-BUS) 정류장이 가깝다. 단지 옆에는 도곡초등학교(가칭, 2018년 3월 개교예정)와 은여울중학교가 위치해 도보 통학이 가능하다.
단지는 주거선호도가 높은 4베이-판상형 위주로 설계됐다. 결로 예방과 에너지 절감 효과가 우수한 혁신적인 단열설계와 외부 소음차단 및 냉난방 효율이 높은 이중창 시스템이 도입된다.

커뮤니티 시설로는 피트니스센터, 키즈까페, 맘스라운지, 작은도서관, 공방·취미실, 어린이집, 경로당 등이 들어선다. 고급 주상복합에서나 볼 수 있었던 게스트하우스를 3개 타입 도입하여 입주민의 편의성을 높였다.

e편한세상 한강신도시2차는 오는 12일 특별공급 접수를 시작으로 13일 1순위, 14일 2순위 청약접수를 받는다. 당첨자발표는 20일, 당첨자계약은 27~29일이다.

계약조건은 계약금 10% 2회 분납제(1차 계약금 1000만원)를 실시해 수요자들의 초기 자금부담을 줄였다. 중도금 60% 무이자융자를 지원한다. 모델하우스는 경기도 김포시 장기동 717-2번지에 마련된다. 입주는 2018년 5월 예정이다. (031)997-2778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