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유정 / 사진=김유정 인스타그램

김유정

배우 김유정의 이상형 발언이 다시금 화제를 모으고 있다.

김유정은 지난해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에서 "연습생 때부터 좋아한 사람은 있다"며 YG엔터테인먼트의 신인 그룹 아이콘의 멤버 바비를 언급했다.

당시 김유정은 "만나본 적은 없는데 연습생 때부터 좋아했다. 웃는 게 너무 예쁘시다"라며 바비 얘기에 수줍은 미소를 보였다.

한편 김유정은 웹드라마 '연애세포 시즌2'에서 '네비' 역으로 활약 중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