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능력자들' 사극 덕후, 백현 얼굴 보더니 "'○○'이 생각나" 깜짝

능력자들 백현

'능력자들'에 출연한 사극 덕후가 엑소의 멤버 백현에게 정조 역할과 잘 어울린다고 꼽았다.

지난 29일 방송된 MBC 추석 특집 프로그램 '능력자들'에서는 사극 덕후 송진호 씨가 등장했다. 송진호 씨는 국내 사극들을 모두 섭렵한 마니아다.

송진호 씨는 MC들에게 맞는 역할을 생각했다. 송진호 씨는 "백현의 얘기를 듣는데 정조가 생각났다"라고 추천했다.

김구라에게는 “풍채가 좋아서 장수가 잘 어울린다”며 “연개소문이 잘 어울릴 것”이라고 말하기도 했다.

또한 김태원에게는 “제가 (김태원을) 되게 좋아하는데 외모에서 풍기는 이미지가 대비마마 느낌이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