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MBC '마리텔' 방송화면 캡처

'마이 리틀 텔레비전(이하 마리텔)' 권해봄 PD가 초아에게 AOA 동료 설현의 전화번호를 부탁해 화제다.

권해봄 PD는 지난 27일 생방송으로 진행된 MBC '마리텔'에서 초아에게 "AOA는 역시 설현이다. 혹시 설현 전화번호 알려주면 안 되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초아는 "그래봤자 설현은 여기 안 나온다"라고 답했다. 권해봄 PD는 "농담이다. 빨리 초아와 친해지고 싶다"고 말했다.

권해봄 PD는 이어 "혜정은 잘 지내냐?", "나는 유나도 좋다"라고 덧붙여 촬영장에 웃음 꽃이 피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POLL 참여기간 : 2018.04.25~2018.05.09

‘매크로(반복실행 자동화 프로그램)’ 방식을 악용해 네이버 기사에 댓글을 조작하다가 적발된 일명 ‘드루킹 댓글조작 사건’이 연일 정치·사회적으로 파장을 일으키고 있는데요, 포털의 댓글 상황 어떻게 생각하세요?

이 시각 관심정보 광고 문의
오늘의 핫 클릭 광고 문의
오늘의 관심정보 광고 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