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SBS ‘육룡이 나르샤 스페셜-육룡은 누구인가’ 방송화면 캡처

배우 유아인이 신세경과 예쁜 궁합을 다짐했다.

28일 방송된 SBS ‘육룡이 나르샤 스페셜-육룡은 누구인가’에서는 ‘육룡이 나르샤’의 100여일 간 촬영 과정과 배우들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이날 유아인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신세경에 대해 “정말 같이 연기하고 싶었다. 함께 하게 돼서 굉장히 기쁘다”고 말했다. 이어 유아인은 “이전 드라마(‘패션왕’)에서 응원해 주시던 분들이 많았다. 흔히 케미라고 하는데 예쁜 궁합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또 신세경 역시 유아인에 대해 “배우들이 카메라 앞에서 연기하는 순간 말고 현장에 있을 때 분위기와 모습들을 알고 있으니 좋다”고 말해 두 사람의 연기 호흡에 기대를 불렀다.

‘육룡이 나르샤’는 고려라는 거악(巨惡)에 대항해 고려를 끝장내기 위해 몸을 일으킨 여섯 인물들의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로, 오는 10월 5일 오후 10시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POLL 참여기간 : 2018.04.18~2018.05.02
이 시각 관심정보 광고 문의
오늘의 핫 클릭 광고 문의
오늘의 관심정보 광고 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