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용석 고소 강용석 고소 / 사진 = JTBC 제공

강용석 고소

최근 강용석 변호사 법률사무실 넥스트로는 "강용석 변호사가 자신의 불륜 스캔들 사진을 보도한 언론사를 상대로 지난 23일 서울 중앙지검에 고소장을 직접 제출했다"고 전했다.

이 가운데 과거 김구라의 발언이 다시금 눈길을 끌고 있다.

김구라는 지난해 11월 방송된 JTBC '썰전'에서 강용석의 불륜 스캔들이 담긴 찌라시에 대해 "마흔 여섯 살에 스캔들의 주인공이 됐다"고 말했다. 이에 김구라는 "나한테도 전화가 많이 왔다"고 말했다.

이어 "그래서 나는 '그 사람은 대통령될 사람이라 허튼 짓거리는 안 할 것'이라고 적극 해명 중"이라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