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 강수지/사진=불타는 청춘 방송 캡쳐

'불타는 청춘' 강수지

'불타는 청춘'에서 '치와와 커플' 김국진, 강수지가 '사랑해' 게임에서 부끄러움을 감추지 못해 눈길을 끌었다.

22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강원도 인제로 여행을 떠난 멤버들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박형준은 옆사람에게 사랑한다고 고백해야하는 '사랑해' 게임을 제안했고 '치와와 커플'에게 관심이 집중됐다.
강수지는 자신의 차례가 되자 수줍은 듯 머뭇거리며 옆자리의 김국진에게 사랑한다는 말을 하지 못했다. 강수지는 "눈을 못 쳐다보겠다"며 발그레진 얼굴로 수줍움을 감추지 못했고 결국 "못하겠다"며 손사래를 치며 넘어갔다

강수지는 "평소에는 눈을 봤지만 '사랑해'라는 말이 안나오더라. 얼굴이 너무 빨갛게 되고 창피하더라. 게임인데 왜 그랬는지 모르겠다"고 속내를 털어놨다.

한편 '불타는 청춘'은 싱글 중년 스타들이 마음의 짝을 찾아나서는 관찰 예능프로그램으로 김국진, 강수지, 박세준, 양금석, 김일우, 윤예희, 김완선, 김동규, 박형준, 김보연 등이 출연한다.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 15분 방송.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