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수정 / 사진 = tvN 방송 캡처

강수정 초호화 결혼식

방송인 강수정의 초호화 결혼식이 눈길을 끌고 있다.

강수정은 21일 방송된 tvN '명단공개 2015'에서 월드클래스 남편을 만나 여왕처럼 사는 스타 6위를 차지했다.

홍콩에서 럭셔리하게 생활 중인 강수정은 지난 2008년 수천만 원을 호가하는 명품 웨딩드레스에 591개의 다이아몬드가 세팅 된 8000만 원 상당 목걸이를 착용하는 등 초호화 결혼식을 올렸다.

특히 강수정의 신혼집은 홍콩 부촌인 빅토리아 피크에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강수정의 남편은 180cm 훤칠한 키에 준수한 외모를 지닌 4살 연상 재미교포다. 하버드대 졸업 후 월스트리트에서 근무한 인재로 알려졌다. 앞서 홍콩과 일본에서 애널리스트로 일하다가 현재는 홍콩 증권가에서 일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