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는 17일, 싱어송라이터 미유가 싱글앨범 [어느 맑은 날]을 발매한다.

미유는 지난 4월 첫 번째 미니앨범 ‘소녀의 방’으로 데뷔한 뒤 7월에는 ‘소녀의 두 번째 방’을 발매하는 등 꾸준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미유는 이번 앨범을 통해 ‘ 항상 기분 좋게 들을 수 있는 곡‘이길 바란다며 타이틀곡 ’어느 맑은 날‘과 수록곡 ’전해질 수 있을까‘를 소개했다.

타이틀 곡 ‘어느 맑은 날’은 이별 후 그리움을 표현한 곡을 “이대로 보내는 게 아니였는데

그렇게 못되게 굴지 말아야 했는데 천사 같은 너의 그 미솔 볼 수 없다는 게 난 너무나 슬퍼“ 등의 솔직한 가사가 돋보인다.

한편 미유는 지속적인 공연 등 다양한 방면으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