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변성현 기자 ] 키즈맘이 18일 서울 서교동 메세나폴리스몰에서 '제2회 키즈맘 베이비 플리마켓'을 개최했다.

'키즈맘 플리마켓'에는 일반 셀러들의 핸드메이드 영유아 옷, 액세서리, 장난감부터 그림책, 완구, 가방 등의 육아용품과 생활 데코 용품 등 다양한 물품들이 판매됐다.

또 윤형빈-정경미, 주영훈-이윤미, 조은숙, 김세아, 아나운서 윤수영, 이정민, 방송인 현영, 김송, 장영란, 조향기, 이파니 등이 기부한 육아용품을 판매했다. 수익금은 미혼모 돕기에 쓰일 예정이다.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