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하나 기자 ]피데스피엠씨가 기흥역세권지구 3의 블록에 공급한 '기흥역 파크 푸르지오' 아파트가 1순위 청약 모집에서 평균 2.02대 1, 최고 7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18일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기흥역 파크 푸르지오의 청약 접수에서 특별공급을 제외한 735가구 모집에 1486명이 몰려 평균 2.02대 1의 청약 경쟁률을 기록했다.

펜트하우스인 전용면적 124㎡P 주택형은 7대 1이라는 최고 청약경쟁률을 기록했다. 73㎡A, 73㎡C, 84㎡A, 84㎡H, 84㎡C, 124㎡P 주택형이 1순위 청약 접수에서 마감됐다. 일부 평명면은 18일 2순위 청약을 받을 예정이다.
1순위 청약 접수에 나선 1486명 중에서 당해 비중이 30.75%(457명)인 것에 반해 수도권은 69.25%(1029명)로 높게 나타나 수도권 실수요자들이 몰린 것으로 분석됐다.

단지는 오는 30일 당첨자 발표를 거쳐 10월 5일부터 3일간 계약을 실시할 예정이다. 모델하우스는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풍덕천동 843번지에 조성돼 있다. 1899-8082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