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화전기(51318 -3.39%)는 17일 최근 횡령 관련 조회공시 요구 답변에서 "회사와 회사의 현(現) 임직원 관련해 검찰로부터 기소된 사실이 없다"며 "구체적인 혐의 내용에 대해 확인된 사항은 없다"고 밝혔다.

박상재 한경닷컴 기자 sangja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