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비씨(2,79025 -0.89%)가 KT와 함께 사물인터넷(이하 IoT) 보안솔루션을 개발한다

레드비씨는 17일 KT와 'IoT Gateway용 Secure OS 기술'을 공동으로 개발 하기 위한 협약을 체결하고 관련 사업을 진행 중이라고 17일 밝혔다.
두 회사는 이번에 개발하는 IoT Gateway(이하 게이트웨이)용 보안 솔루션을 국내 최초로 상용화해 대외사업을 적극 도모하면서 상호 협력키로 했다. 더불어 해당 기술 공동개발 완료 후 상용화 사업 시 공동 수익 분배를 가지기로 합의했다.

레드비씨는 Secure OS 원천 기술을 가진 기업으로 전문성과 안정성을 인정받아 KT와 이번 기술 개발을 공동으로 수행하게 됐다. 레드비씨는 지난 13년 간 서버보안(Secure OS)솔루션을 국내에 안정적으로 공급해오면서 약 500개의 고객사를 확보했다. 특허, CC 인증과 GS 인증 획득을 통해 기술적인 우수성도 검증 받았다.

최영철 레드비씨 대표는 "생활의 전 영역이 인터넷으로 연결되는 IoT 에 적용하기 위한 보안솔루션을 국내 유무선 통신 선두주자인 KT와 공동으로 개발하는데 의미가 있다"며 "이번 IoT 보안 솔루션 개발을 통해 빠르게 확대될 IoT 보안 시장을 선제적으로 대응해 레드비씨의 중장기 성장동력으로 확보할 것"이라고 말했다.

노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