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명수 작곡가 유재환, 카톡 공개 "어른께는 실례지만…"

박명수 작곡가 유재환 인스타그램

박명수 작곡가 유재환

작곡가 유재환이 박명수와의 카톡 내용을 공개했다.

16일 유재환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번에 새로 건반사신거 딱 한마디 '좋아' 하고 바로찍어서 보내주시는데 어쩜진짜ㅋ 어른께는 실례지만 왜이러케 귀여우시죠?ㅋ 카와이카와이ㅋ 명수형너무귀여우세여ㅋ 큭큭ㅋ 심쿵합니다 #박명수 #유재환 #갓지않은 #작업"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박명수는 건반 사진을 올린 뒤 "좋아"라고 말했고, 유재환은 "아아! 제가 꼭 사드리고 싶었는데…보기만해도 너무 예뻐서 작업하고 싶어질 것 같습니다. 색깔도 맥북이랑 딱 맞습니다"라고 대답해 폭소케 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