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녀는 예뻤다 황정음 / 사진 =코스모폴리탄 화보

'그녀는 예뻤다' 황정음

배우 황정음이 '그녀는 예뻤다'에서 연기 변신을 한 가운데 과거 망언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5월 방송된 SBS 파워FM '박소현의 러브게임'에서 황정음은 "드라마 촬영을 많이 하다 보니 이런 생각이 든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황정음은 "하이킥 할 때 거울 보면 진짜 예쁜 것 같다고 생각한 적이 있는데 요즘은 되게 못생겼다는 생각이 든다. 자신감이 없어진다"라고 망언을 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황정음 주연의 MBC 새 수목드라마 '그녀는 예뻤다'는 주근깨 뽀글머리 '역대급 폭탄녀'로 역변한 여자와 '초절정 복권남'으로 정변한 남자의 재기발랄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로 오늘밤 10시에 2회가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