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녀는 예뻤다 / 사진=황정음 SNS

‘그녀는 예뻤다’ 황정음 박서준

‘그녀는 예뻤다’가 1회 방송을 앞두고 있는 가운데, 과거 황정음이 자신의 SNS에 올린 사진이 재조명되고 있다.

황정음은 과거 자신의 SNS에 “오빠인 듯 동생 같은 우리 리온이와 함께”의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황정음은 박서준과 교복을 입고 다정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특히 두 사람은 익살스러운 표정과 훈훈한 외모를 자랑하며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어 눈길을 끈다.

박서준과 황정음은 훈남훈녀 케미를 과시하며 보는 이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편, 황정음과 박서준이 출연하는 ‘그녀는 예뻤다’는 출중한 외모를 가졌던 여주인공이 외모 역변의 과정을 거친 후 첫사랑과 재회하면서 생기는 이야기를 담은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16일 밤 10시 MBC에서 첫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