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의 멤버 써니가 노후 계획에 대해 입을 열었다.

16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JTBC ‘연쇄쇼핑가족’에서는 ‘창업’에 얽힌 스타들의 리얼한 경험담과 실속 있는 정보들이 다뤄질 예정이다.

이날 ‘연예인들의 부업’에 대해 얘기하던 중 MC들은 써니에게 “언제까지 소녀는 아니다. 다른 부업 계획은 없느냐”고 물었다. 이에 “특별한 부업 계획이 없다”고 밝힌 써니는 “저축해놓은 돈으로 살 예정”이라고 답하면서, “남자만 잘못 만나지 않으면 괜찮다”고 덧붙여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연쇄쇼핑가족’ 4회에서는 ‘창업’을 주제로 한 스타들의 솔직한 경험담이 공개될 예정이다. ‘창업’에 얽힌 모든 것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는 ‘연쇄쇼핑가족’은 16일(수) 밤 11시에 공개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