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락비 박경이 첫 솔로 발매를 앞둔 가운데 ‘박보람’이 지원사격에 나서 화제다.

박경은 지난 9일 공식 SNS를 통해 데뷔 이후 첫 솔로앨범을 발매할 것을 예고했다. 그 동안 그룹 블락비는 리더 ‘지코’와 메인보컬 ‘태일’, 유닛 ‘블락비 바스타즈’를 통해 본체 그룹 못지않은 다양한 음악적인 역량을 선보여왔기에 이를 뒤이어 예고된 ‘박경’의 솔로 소식은 화제를 모았다.

특히 이번 박경의 솔로 출격에는 ‘예뻐졌다-연애할래’로 성공리에 데뷔한 박보람이 함께한 것으로 알려져 이목을 집중 시키고 있다. 박보람과 호흡을 맞춘 박경의 솔로곡은 올 가을 듣는 이들의 ‘연애세포’를 자극할 달콤한 곡인 것으로 알려져 기대를 높이고 있다.
박경의 첫 솔로 앨범에 지원사격으로 나선 박보람은 “박경과 호흡이 잘 어우러져 완성도 높은 곡이 된 것 같다. 달콤한 곡이니 기대해주시면 좋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박경의 첫 솔로앨범은 오는 21일 자정 음반 발매를 앞두고 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