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린, 거듭된 실수에 "그만 하고 싶다"

효린. '언프리티 랩스타 시즌2' 캡처

효린 '언프리티랩스타 시즌2' 출연

효린이 '언프리티 랩스타 시즌2'에서 평소완 다른 모습을 보였다.

효린은 11일 방송된 Mnet '언프리티 랩스타2'에서 원테이크 영상 촬영 중 가사 실수를 연발하며 그답지 않은 모습을 보였다.

이에 효린은 "평상시엔 가사 걱정하는 스타일이 아니다"라며 "혼자가 아니라 틀리면 너무 죄송스러운 상황이 생기니 그것 때문에 엄청 신경 썼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효린은 "그만 찍으면 안 되느냐"며 "아무리 외우려고 해도 안 된다. 무모한 도전인가 싶다. 그만하고 싶단 생각이 들었다"고 힘겨워했다.

다른 멤버들은 "기다가 컸던 만큼 실망이 컸다"며 "립싱크는 말이 안 된다"고 지적했고, 결국 이날 효린은 최하위로 지목되며 첫 트랙 미션에서 제외됐다.

이날 방송을 접한 시청자들은 "효린, 안쓰럽네", "효린, 언프리티랩스타완 안 맞는 듯", "효린, 커리어 위기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