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성테크는 사업다각화를 위해 비에이엔터테인먼트 보통주 1000주(지분 50.00%)를 장외에서 취득하기로 결정했다고 11일 공시했다. 취득금액은 40억원이다.

이민하 한경닷컴 기자 minari@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