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스테파니 라디오스타 스테파니 / 사진 = 한경DB

라디오스타 스테파니

가수 스테파니가 걸그룹 소녀시대의 춤 선생이었다고 밝혔다.

9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 출연한 스테파니는 전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소속일 당시 숙소 생활을 했다고 말했다.

스테파니는 "이삭n지연, 고아라, 밀크의 희본, 소녀시대 태연, 티파니 등과 함께 살았다"며 "소녀시대는 제가 춤을 가르쳤었다"고 전했다.

또 '가장 잘 맞았던 사람이 누구냐'는 질문에 "같은 그룹 멤버인 린아"라고 답했다.

한편 스테파니는 이날 오정연, 고우리, 오나미와 함께 출연해 화려한 입담을 자랑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