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 배우 정진영이 연기변신에 나선다.

오는 10월 5일 첫 방송 예정인 MBC 새 월화드라마 ‘화려한 유혹’(극본 손영목, 차이영 연출 김상협) 측은 8일 강석현 역할을 맡은 정진영의 첫 촬영현장 스틸 컷을 공개했다.

MBC ‘화정’ 후속으로 방송되는 ‘화려한 유혹’은 비밀스러운 이끌림에 화려한 세계로 던져진 한 여인 이야기로, 범접할 수 없는 상위 1% 상류사회에 본의 아니게 진입한 여자가 일으키는 파장을 다루는 드라마다.

극 중 정진영은 상위 1% 무소불위의 힘을 가진 강석현 역할을 맡았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