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변성현 기자 ] 이종격투기 선수 추성훈, 김동현, 벤슨 헨더슨, 미르코 크로캅이 8일 오전 서울 장충동 반얀트리 클럽 앤 스파에서 열린 'UFC 파이트 나이트 서울(UFC FIGHT NIGHT SEOUL)' 티켓 오픈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열리는 UFC 대회인 'UFC 파이트 나이트 서울'에는 한국계인 전 UFC 라이트급 챔피언 벤슨 헨더슨을 비롯해 '스턴건' 김동현, '섹시야마' 추성훈, 최두호, 남의철, 방태현, 양동이 국내 선수들이 출전을 예고하고 있다.
또 티아고 알베스, 미르코 크로캅, 앤서니 해밀턴, 조지 마스비달, 알베르토 미나 등 걸출한 스타들의 경기도 예정되어 있다.

격투기 팬들의 관심을 한 곳에 모을 'UFC 파이트 나이트 서울'은 오는 11월 28일 서울 방이동 올림픽 체조경기장에서 열린 예정이다.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