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정원 / KBS 방송 캡처

양정원

'출발 드림팀' 양정원이 화제다.

6일 오전 방송된 KBS 2TV '출발드림팀'에 출연한 양지원은 대결 상대에게 "콧대를 눌러주겠다"며 강한 모습을 보였다.

한편 지난 1월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양정원(27)과 전현무가 함께 찍은 스티커 사진과 데이트 목격담 등이 퍼지면서 열애설이 불거졌다. 다정하게 포즈를 취하고 있으며 ‘궁디팡팡, 70일째’ 등의 문구를 사용해 연인 관계가 아니냐는 오해를 사기도 했다.

당시 전현무 측은 "친하게 지낸 것은 맞지만 사귀는 사이는 아니다"라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