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리아리츠는 3일 한국거래소를 상대로 서울남부지방법원에 상장 폐지 결정 등의 효력을 정지하는 가처분을 신청했다고 공시했다.

박희진 한경닷컴 기자 hotimpac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