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사진공동취재단>

[ 변성현 기자 ] 31일 오전 노환으로 세상을 떠난 원로 코미디언 남성남(본명 이천백)의 빈소가 경기도 성남시 분당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향년 84세.

고인은 1970년대 故 남철과 콤비를 이뤄 큰 사랑을 받았다. 2000년 제7회 대한민국 연예예술상 문화관광부 장관 표창, 2010년 제1회 대한민국예술상 국무총리 표창을 받는 등 대한민국 코미디계의 산증인이었다.

발인은 오는 9월 2일이다.

<사진=사진공동취재단>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