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방송화면/공승연

'우리 결혼했어요' 이종현의 마지막 선물에 공승연도 감동의 눈물을 보였다.

29일 방송된 MBC '우리 결혼했어요'에서는 마지막 시간을 보내는 이종현 공승연 부부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우리 결혼했어요'에서 이종현은 공승연을 위해 꽃으로 방을 꾸며놨다. 이를 발견한 공승연은 눈물을 흘리며 감동했다.

이후 '우리 결혼했어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공승연은 "진짜 그런 선물이 있을 거라고 상상을 못했다"며 "꽃으로 둘러싸여져 있었는데 전혀 생각지 못했다"고 밝혔다.

공승연은 "나는 눈물이 절대 안 날 거라고 생각했다. 진짜로. 근데 그 꽃 보자마자 떨어졌다. 되게 감동이었던 것 같다"며 인터뷰 중에도 눈물을 보였다.

이종현은 "울리려고 했던 건 아닌데 진짜 감동 받은 것 같다. 그런 반응을 처음 봐서 그 때 되게 감동이었다"며 공승연에 대한 애틋함을 드러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