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엘 김진경 / 씨엘 인스타그램

씨엘 김진경

걸그룹 투애니원(2NE1) 멤버 씨엘이 최근 자신과 관련해 논란이 된 모델 김진경을 겨냥하는 듯한 글을 남겨 눈길을 끌고 있다.

씨엘은 28일 인스타그램에 “I could make a hater famous. yah(나는 싫어하는 사람도 유명하게 만들 수 있다)”라는 메시지와 함께 진한 아이메이크업을 하고 노려보는 듯한 사진을 게재했다.

이는 씨엘과의 외모 비교에 발끈한 모델 김진경을 염두에 둔 듯 하다.

최근 진행된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녹화에서 김진경은 "씨엘 닮았다"는 디자이너 황재근 말에 발끈하며 "아 진짜 왜 그러세요"라고 말해 논란이 됐다.

이후 김진경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생방송 녹화 중 씨엘이 언급된 상황에서 제가 깊이 생각하지 못하고 무례한 행동과 말을 해 씨엘과 많은 분들께 불편함을 드린 것 같아 죄송하다. 앞으로 더 신중하게 행동하겠다"고 공식 사과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