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정 김민경 / 사진 = 변성현 기자

'함정' 김민경

배우 김민경이 영화 '함정' 기자간담회에서 눈물을 쏟은 가운데 그의 깜짝 고백이 눈길을 끌고 있다.

최근 진행된 bnt와의 인터뷰에서 김민경은 같이 연기하고 싶은 남자 배우를 묻자 “팬으로서는 소지섭씨를 너무 좋아하지만 요즘에는 나이가 어린 연하 배우에 눈길이 가더라. ‘악의 연대기’에 나온 박서준씨와도 함께 호흡을 맞춰 보고 싶다”고 전했다.

한편 김민경은 26일 진행된 '함정' 기자간담회에 지각한 뒤 말을 잇지 못한 채 눈물을 흘려 주위 사람들을 당황케 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