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채널A 방송 캡처

"美 전략자산 전개 시점 탄력적 검토하고 있다"

국방부 김민석 대변인은 24일 정례 브리핑을 통해 "한미는 현재 한반도 위기상황을 지속적으로 주시하면서 미군 전략자산의 전개 시점을 탄력적으로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반도로 전개가 예상되는 전략자산은 괌의 앤더슨 기지에 배치된 B-52 전략폭격기와 일본 요코스카에 있는 핵추진 잠수함 등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