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주(株)가 국제 유가 급락 소식에 동반 상승 중이다.

20일 오전 9시15분 현재 아시아나항공(5,18080 +1.57%)은 전날보다 130원(2.58%) 오른 5160원에 거래되고 있다.

티웨이홀딩스(5,96060 -1.00%)는 2.09%, 대한항공(34,2500 0.00%)과 한진칼(25,5501,050 +4.29%)은 각각 1.87%, 1.09% 오르고 있다.

국제 유가가 4% 넘게 급락하면서 저유가 수혜주인 항공주의 투자심리가 개선된 것으로 풀이된다.

전날 뉴욕상업거래소에서 9월물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전 거래일보다 배럴당 1.82달러(4.3%) 떨어진 40.80달러에 마쳤다. 이는 2009년 3월 이후 최저치다.

중국 증시 불안정이 이어진 데다 미국 원유재고가 예상 밖으로 증가함에 따라 낙폭이 커졌다.

박희진 한경닷컴 기자 hotimpac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