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진연수 기자 ] 가수 양동근(맨 왼쪽부터), 뮤지컬 배우 제이민, 오소연, 정원영, 샤이니 키, 김보경, 에프엑스 루나, 인피니트 성규, 서경수가 19일 오후 서울 예장동 남산창작센터에서 열린 뮤지컬 '인 더 하이츠'(연출 이지나) 연습실 공개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양동근, 정원영, 인피니트 동우 성규, 샤이니 키, 엑소 첸, 에프엑스 루나, 서경수, 오소연, 제이민 등이 출연하는 '인 더 하이츠'는 뉴욕의 라틴할렘이라 불리는 워싱턴 하이츠를 배경으로, 그 곳에 살고 있는 이민자들의 애환이 담긴 삶과 꿈을 긍정적인 유머로 승화한 작품으로 오는 9월 4일부터 11월 22일까지 블루스퀘어 삼성카드홀에서 공연된다.

진연수 한경닷컴 기자 jin90@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