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진연수 기자 ] 가수 김범수, 성시경이 18일 오전 서울 상암동 CJ E&M센터에서 열린 Mnet '슈퍼스타 K7'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취재진의 질문을 듣고 있다.

'새로운 판을 열겠다'는 각오와 실력파 심사위원들의 조화로운 심사와 역대급 케미가 예상되는 Mnet '슈퍼스타 K7'은 오는 20일 첫 방송 예정이다.

진연수 한경닷컴 기자 jin90@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