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데즈컴바인(3,815115 +3.11%)이 재무구조 개선을 위해 제 3자배정 방식으로 289억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결정했다고 18일 공시했다. 1주당 액면가액은 500원이다.

이번 유상증자는 코튼클럽을 대상으로 한 171억 규모의 증자와 오륜무역, 우리은행 등 채권단을 대상으로 한 118억 규모의 증자로 나눠 진행된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