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정운택 / 사진 = 변성현 기자

배우 정운택 폭행 혐의

영화 배우 정운택이 대리기사를 폭행한 혐의로 피소됐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지난달 31일 오전 4시 30분경 서울 강남구 논현동 교보타워 사거리 인근에서 대리 기사 유모(46)씨와 몸싸움을 벌인 정운택을 형사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 1일 유씨가 경찰서를 찾아와 '정운택에게 정강이를 차여 전치 2주의 상처를 입었다'며 사건 당시 상황이 담긴 영상과 함께 고소장을 제출했다.

사건 당시 정운택은 택시를 잡던 도중 근처에 있던 대리기사가 "대가리 XX"라고 말하자 결국 몸싸움으로까지 번진 것으로 알려졌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