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밤 이태임, 예원과 욕설논란 이후 근황 봤더니 "5개월 동안…"

한밤 이태임 / 한밤의 TV연예 방송 캡처


한밤 이태임

'한밤의 TV연예'에 출연한 배우 이태임이 근황을 전했다.

12일 밤 방송된 SBS '한밤의 TV 연예'(이하 '한밤')에서는 예원과의 욕설논란 이후 5개월 만에 복귀를 준비 중인 이태임의 인터뷰가 전파를 탔다.

이태임은 욕설논란에 대해 "일단은 많이 부끄럽고. 그 친구에게 미안한 마음도 많이 생겼다"라며 "시간이 지나면 지날수록 후회가 많이 되더라"고 심경을 드러냈다.
이어 "좀 더 견고해졌다. 저한테는 터닝포인트가 됐던 시간인 것 같다"며 "지난 일이니까 지금은 마음에서 지웠다. 기존과는 다른 캐릭터로 다가설 테니 좋은 연기로 보답하겠다"고 전했다.

또 이태임은 "그동안 영화도 보고 여행도 많이 다니고 집에서 휴식기를 가졌다"고 근황을 알리기도 했다.

앞서 이태임은 MBC '띠 동갑내기 과외하기' 녹화 중 쥬얼리 출신 멤버 예원에게 욕설을 한 사실이 드러나 논란이 된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