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김혜성 "유선 차예련 기 세다" / 사진 =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라디오스타 김혜성 "유선 차예련 기 세다"

배우 김혜성이 유선과 차예련에 대해 폭로했다.

지난 12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는 ‘남자를 울려’ 특집으로 꾸며져 영화 ‘퇴마: 무녀굴’에 출연한 유선 차예련 김성균 김혜성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MC들은 “김혜성이 유선과 차예련이 기가 세다고 말했다. 유선이 김성균을 잡고, 차예련이 김혜성을 잡는 분위기다고 했다”고 말했다.

이에 김혜성은 “영화 촬영할 때 감독님이 저 보고 ‘혜성이 잘생겼다’고 하셨다. 그때 옆에서 모니터 하던 차예련 누나가 ‘난 쟤 잘 생긴 거 모르겠는데’라고 했다”고 전했다.

이후 차예련은 MC들에게 “김혜성 잘 생겼어요?”라고 물어 폭소를 유발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