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자현 홍수아 / 추자현 홍수아 사진=tvN 방송 캡처

홍수아

중국에서 활동 중인 배우 홍수아가 추자현의 출연료를 언급해 화제다.

11일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택시'에서는 '실검녀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홍수아와 서유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이영자는 홍수아의 중국 활동 소식에 추자현을 언급했다. 홍수아는 "추자현 씨 같은 경우는 회당 1억이다"라며 출연료를 공개해 놀라움을 주었다.

이어 홍수아는 "(제 수입은) 한국 활동보다 3~4배 정도 된다"라고 밝혔고, 이영자는 "추자현 씨에 비하면 어떻게 되느냐"라고 물었다.

이에 홍수아는 "저는 아기다. 추자현 씨는 여신이다"라며 추자현을 극찬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