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6월 11일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의 결정으로 기준금리는 연 1.50%로 조정되었다. 이는 사상 최저 수준으로 사실상 제로금리를 뜻한다. 특히나 고령화 사회를 맞는 우리나라의 서민들에게는 불투명 한 미래를 위한 안정적인 수익원을 확보해야 하는 숙명에 직면한 상태다.

실제로 2015년 1분기 수도권의 경우, 마곡·위례·동탄2·광교 등 신규 택지지구 내 상업시설 41곳이, 오피스텔은 전년 동기 대비 증가한 6,924실이 분양되면서 분양시장 분위기가 뜨거워지고 있다.

최근 분당선 연결로 강남구청역까지 15분인 5호선 답십리역 뉴타운이 강남 직장인들의 임대수요로 인기가 날로 높아지고 있어서 주변 오피스텔 및 소형 주택의 공실이 줄고 월세가 상승 중이다.

한창 개발 중인 이 지역에 최근 ‘현대썬앤빌 청계’ 오피스텔이 분양을 시작하여, 안정적인 월세 소득을 바라는 투자자들의 큰 화제가 되고 있다.

특히 실 투자금 2천만 원대로 서울 최저가 수준으로 6천만 원이면 최대 3채까지 투자가 가능하다. 국제 자산신탁(주)에서 시행하여 안전한 ‘현대썬앤빌 청계’는 지하 4층 지상 13층으로 오피스텔 73실과 도시형 생활 주택 269세대 총 342세대로 구성되어 있다. 5호선 답십리역에서 단지까지 도보로 1분 대면 이동이 가능해 초 역세권의 프리미엄을 누릴 수 있다.

교통 환경이 좋은데다 안정적인 수요가 뒷받침되는 소위 알짜 오피스텔은 수익률이 은행 정기예금금리의 2~3배를 상회하기 때문에 베이비부머들도 눈에 보이는 수익형 부동산에 관심을 둘 수 밖에 없는 상황이다.
분양 관계자는 “실제 1억 초 중반의 도시형생활주택을 대출을 이용해 분양 받을 경우, 실투자금은 3~4천만 원 대면 보증금 1천만 원을 기준으로 매월 50~60만 원의 월세 소득이 안정적으로 가능하다”라고 말한다.

1~2인 가구를 위한 맞춤형 설계가 반영된 현대썬앤빌 청계는 개별냉난방시스템, 로이복층 유리시공, 드럼세탁기, 빌트인냉장고, 천장형에어컨, 택배보관함 설치 등의 생활편의시스템이 적용된다. 도시형생활주택의 경우 취득세 등의 세제 혜택도 받을 수 있다.

시공사 현대BS&C는 올해 탄생 100주년을 맞는 고 (故)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의 손자인 정대선 사 장이 창립했으며, 현대썬앤빌 브랜드로 시공하는 회사이다.

분양 절차는 선착순 청약접수 후 층, 호수를 부여받아 계약을 진행하며 청약금은 100만 원이다.

모델하우스는 5호선 답십리역과 장한평역 중간에 하이마트와 벤츠 전시장 옆에 있다.

문의 02)2244-0111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