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트리케라톱스 / ​'복면가왕' 트리케라톱스 사진=mbc 방송 캡처

'복면가왕' 트리케라톱스

'복면가왕' 트리케라톱스가 엄청난 가창력으로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

9일 방영된 MBC 예능 프로그램 '일밤-복면가왕'에서는 '노래왕 퉁키' 이정을 꺾고 새로운 가왕에 등극한 '매운 맛을 보여주마 고추아가씨'를 꺾기 위한 8인의 복면가수들의 대결이 펼쳐졌다.

1라운드 듀엣곡 대결의 두 번째 대결은 '노래하는 트리케라톱스'와 '니가가라 하와이'의 대결이었다. 두 사람은 높은음자리의 '바다에 누워'를 선곡, 파워풀한 가창력으로 시원시원한 무대를 꾸몄다.

특히 트리케라톱스는 인형옷 복장에서 주는 코믹한 인상을 완벽히 뒤엎는 최고의 가창력을 선보여 관객들을 환호케 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