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화프리텍은 관리종목 지정사유 중 불성실 공시로 인한 부분이 해소됐다고 7일 밝혔다. 해제일은 오는 10일부터다.

노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