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변성현 기자 ] 대한민국 최고의 뒤태 미녀를 가리는 '2015 미스 섹시백(2015 MISS SEXY BACK) 선발대회' 본선이 6일 오후 서울 광장동 악스 코리아에서 열렸다. 대회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참가번호 5번 이소담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