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시세끼 홍석천 / ​삼시세끼 홍석천 사진=tvN 방송 캡처

삼시세끼 홍석천

'삼시세끼' 이서진이 게스트를 위해 꽃다발을 만들었다.

7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예능프로그램 '삼시세끼 정선편'에서는 손호준이 게스트로 출연한 가운데 평화로운 '세끼 라이프'가 펼쳐졌다.

이날 '삼시세끼'에서는 손호준과의 이별과 새 게스트의 등장이 그려졌다. 손호준이 떠난 후, 이서진은 "저녁은 자유식"이라는 스태프의 말에 "게스트가 없나 보다"고 추측했다.

이에 스태프가 "게스트가 있다"고 답하자 이서진은 여자 게스트임을 예상하고 꽃다발을 만들기 시작했다. 그러나 이날의 '삼시세끼' 게스트는 홍석천이었다.

한편, '삼시세끼 정선편'은 이서진, 옥택연, 김광규가 강원도 정선을 배경으로 하루 세끼를 해결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모습을 담은 힐링 예능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