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우일 짝사랑 임우일 짝사랑 임우일 / 사진 = KBS 2TV '안녕하세요' 방송화면

'임우일 짝사랑' 김영희 돌발 고백

개그우면 김영희가 개그맨 임우일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6일 방송된 KBS Cool FM '박명수의 라디오 쇼-직업의 섬세한 세계'코너에 출연한 김영희는 "나는 공개 짝사랑을 했다"며 "임우일 오빠 많이 해먹었다. 나 때문에 방송도 많이 나가고 그랬다. 아직도 나를 여자로 안 본다고 하더라. 나는 근데 임우일이 아니면 못 만나겠더라. 그 오빠는 완전체"라고 말했다.
김영희는 임우일과 함께 KBS 2TV '안녕하세요'에 출연해 "임우일에게 4번이나 퇴짜를 맞았다"며 "내 마음을 받아주지 않는 것은 그렇다 쳐도 밥 먹거나 영화 볼 때 어색해하지 않았으면 좋겠다. 오빠의 추억조차 남길 수가 없다. 서먹함이라도 없애고 싶다"고 진심을 고백했다.

하지만 이에 임우일은 "우리는 뿌리가 잘못됐다"고 말했다. 그는 "개그맨은 서열이 중요하다. 특히 여자가 나보다 선배이기 때문에 안 된다. 그 이유가 가장 크다"며 김영희의 고백을 거절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