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태료·부담금 징수율 올려라" 지자체 경쟁 유도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