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드라마 ‘오 나의 귀신님'에서 물오른 1인 2역 연기로 호평 받고 있는 박보영이 드라마 OST까지 직접 부른다.

CJ E&M의 음악제작팀은 오는 31일 공개될 Part3 '떠난다' 는 주연 배우인 박보영이 직접 부른다고 밝혔다.

‘떠난다’는 ‘오 나의 귀신님’ OST 프로젝트의 마지막 곡이다. 박보영은 ‘과속 스캔들’, ‘늑대소년’, ‘피 끓는 청춘’ 등 참여했던 영화들의 OST를 부른 바가 있지만 드라마 OST를 가창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