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용준, 그렇게 행복한 모습 처음봤다"

배우 송승헌이 배용준의 결혼식을 언급했다.

28일 오후 서울 동대문 메가박스에서는 영화 '미쓰 와이프'(감독 강효진) 언론 시사회가 열렸다.

이날 송승헌은 절친한 친구인 배용준의 결혼식에 참석한 사진을 SNS를 통해 공개한 것과 관련, 결혼식 참석 소감을 묻는 질문을 받았다.

송승헌은 "제가 결혼식에 가서 그런 이야기를 계속했다. '정말 부럽다'란 말을 연발했다. 행복해하는 모습 보면서 부럽더라"라며 "내가 배용준을 본지가 15년 이상인데, 그렇게 행복해 하는 모습은 처음봤다"라고 했다.

'미쓰 와이프'는 잘 나가는 싱글 변호사 연우(엄정화)가 우연한 사고로 인해, 하루아침에 남편과 애 둘 딸린 아줌마로 한 달간 대신 살게 되면서 겪게 되는 유쾌한 인생반전 코미디이다. 오는 8월 13일 개봉.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