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5,13020 +0.39%)은 공정거래위원회로부터 한국가스공사 발주 천연가스 주배관 및 관리소 건설공사 입찰 관련 부당한 공동해위에 대해 과징금 55억6800만원을 부과받았다고 27일 공시했다.

박희진 한경닷컴 기자 hotimpac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