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것이 알고 싶다’ 세모자 사건 / ‘그것이 알고 싶다’ 세모자 사건 사진=sbs 제공

‘그것이 알고싶다 세모자’

‘그것이 알고싶다’ 제작진에 세모자 성폭행 사건 어머니가 방송중지 요청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세모자 사건 어머니, 그것이 알고싶다 방송중지 요청’이라는 제목으로 게시물이 게재했다.
해당 글 작성자에 따르면 방송 이틀 전인 지난 23일 세모자 사건 어머니 이 씨는 ‘세모자 카페’ 회원 17명과 함께 SBS ‘그것이 알고싶다’ 제작진을 찾아갔다.

그러나 ‘그것이 알고싶다’ PD로부터 면담을 거절당했고, 이 씨는 방송국 로비에서 “제작진이 두 아들에게 편파적인 질문을 했다”고 항의했다. 이어 ‘그것이 알고싶다’ 제작진이 공정하게 보도하지 않을 것을 확신하며 방송중지를 강하게 주장했다.

이와 같은 주장에도 제작진이 별다른 대응이 없자, 세모자 어머니 이 씨는 다음날 아이들을 데리고 다시 방송국을 찾아갔다고. 둘째 아들 손에는 일기가 들려 있었지만, 사실 이것은 일기라기보다는 어머니 이 씨의 주장을 일목요연하게 정리한 것이라며 해당 사진을 공개해 화제를 모았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