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사강변도시 청약경쟁률 기록 경신

[ 김하나 기자 ]‘미사강변 더샵 센트럴포레’가 미사강변도시에서 기존 평균 청약경쟁률 기록을 경신했다.

24일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포스코건설의 ‘미사강변 더샵 센트럴포레’은 1순위 청약 접수 결과 특별공급을 제외한 394가구 모집에 총 1만1303명이 청약해 평균 28.69대 1의 청약 경쟁률을 기록했다.

전용면적 93㎡A 주택형은 49가구 모집에 2992명이 몰려 61.06대 1의 최고 경쟁률을 기록했다.

포스코건설 이규종 분양소장은 "강남생활권을 누릴 수 있는 친환경 신도시인 미사강변도시에서 '더샵' 브랜드의 상품 가치까지 누릴 수 있어 고객들의 관심이 높았던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미사강변 더샵 센트럴포레'는 오는 30일 당첨자 발표를 거쳐, 8월 4일부터 계약을 실시할 예정이다.

미사강변도시 A23블록에 조성되는 ‘미사강변 더샵 센트럴포레’는 지하 2층, 지상 29층, 5개 동, 총 487가구 규모다.

모델하우스는 경기도 하남시 덕풍동 735번지(이마트 하남점 옆)에 조성되어 있다. 1833-7723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